게시글 검색
데뷔전 댄싱9 새롬
이현은남서 조회수:157 182.237.90.106
2020-01-15 10:31:01
https://feelgame01.com/sports.html20171204,IT과학,아이뉴스24,TI 신규 차량용xa0LEDxa0조명xa0컨트롤러 공개,아이뉴스24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TI코리아 대표 루크 리 는 4일 모스펫이 내장되지 않은 3채널 하이사이드선형 자동차 LED 컨트롤러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신제품은 자동차 조명 설계에 있어서 개발자들에게 높은 설계 유연성을 제공한다. TPS92830 Q1의 새로운 아키텍처는 기존 LED 컨트롤러보다 더 높은 전력과 우수한 열 방출을 제공하여 높은 성능과 신뢰성을 요구하는 자동차 LED 조명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다. 기존의 LED 드라이버 제품은 MOSFET을 내장하고 있어 개발자가 기능을 맞춤화하는 데 제한적이었다. 이러한 유형의 드라이버를 사용하는 개발자들은 원하는 시스템 성능을 얻기 위해 설계를 변경해야 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TPS92830 Q1 LED 컨트롤러의 유연한 온보드 기능을 통해 개발자가 자신의 시스템 요구에 적합한 모스펫을 선택할수 있다. 이 새로운 접근 방식을 통해 시스템 요구와 원하는 디밍 기능에 따라서 조명 전력 설계를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최적화할 수 있다. 지원 툴로서 TPS92830 Q1 3채널 고전류 선형 LED 컨트롤러 평가 모듈을 제공한다. 개발자는 LED 과열 보호 기능을 포함하는 EMC 규격을 준수하는 자동차 주간주행등 및 위치등 레퍼런스 디자인을 이용하여 TPS92830 Q1을 채택한 자동차 조명 시스템 디자인을 빠르게 개발할 수 있다. TPS92830 Q1은 TSOP로 제공된다. TI스토어와 IT 공인 대리점을 통해 1천개 수량 기준으로 1.96달러에 구입할 수 있다.https://feelgame01.com/sports.html20171206,IT과학,헤럴드경제,KT케이블TV 결합 상품 내년 초 출시,KT SKT에 이어 두번째 동등결합상품 선봬 LGU 출시 계획 ‘아직’ 소비자 반응 미미…효과는 ‘글쎄’ 헤럴드경제 박세정 기자 KT가 케이블TV 서비스를 결합한 ‘동등결합’ 상품을 내년 초 선보인다. 지난 2월말 상품을 출시한 SK텔레콤에 이어 두 번째다. 6일 KT는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East 사옥에서 케이블방송사 SO 인 CMB와 이동통신ㆍ케이블 동등결합상품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 MOU 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CMB는 서울을 비롯해 대전 대구 광주 등 광역시를 중심으로 약 160만 가입자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회사는 내년 초 KT 모바일 서비스와 CMB의 초고속 인터넷을 결합한 동등결합 상품을 출시한다는 목표다. 동등결합 상품은 케이블사업자의 유료방송 통신 서비스와 이통사의 이동통신 상품 등을 함께 묶어 판매하는 것이다. 케이블사업자의 인터넷을 이용하고 있는 소비자가 자신이 쓰고 있는 통신사의 이동통신 서비스와 연계해 요금 할인을 받는 식이다. 이통사들은 자신들의 이동통신 인터넷TV IPTV 초고속인터넷 등을 결합한 자체 상품을 선보여왔다. 이 때문에 이동통신사업이 없는 케이블사업자들은 인터넷 유료방송 사업에서 이통사와 공정한 경쟁이 이뤄지지 않는다고 주장해왔다. 작년말 ‘방송 통신 동등결합 가이드라인’이 발표된 후 지난 2월 의무제공사업자인 SK텔레콤이 CJ헬로비전 티브로드 딜라이브 현대HCN JCN울산중앙방송과 동등결합 상품을 출시한 바 있다. 동등결합 상품의 시장 반응은 미미하다. SK텔레콤의 경우 동등결합 가입자가 지난 6월 1300명을 넘어선 이후 당초 연내 1만명을 넘어설 것이라는 기대감도 나왔지만 가입자 증가에 큰 진전은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아직까지 동등결합 상품 출시 계획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구체적으로 출시가 확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https://feelgame01.com/baduk.html20171201,경제,아시아경제,손동연 건설기계協 회장 4차산업과 융복합 필수,손동연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 회장. 1일 제13회 건설기계인의 날 개최 …산 ·연 관계자 200여 명 참석 공기영 현대건설기계 사장 이날 해외시장 개척 공로로 산업포장 받아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 손동연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 회장 두산인프라코어 사장 은 1일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건설기계산업과 4차산업과의 융복합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 라고 강조했다. 손 회장은 이날 서울 중구 그랜드앰배서더호텔에서 개최된 제13회 건설기계인의 날 행사에서 정부 대기업 중소기업 연구소 모두 소통하고 화합하여 공동 발전의 길을 모색해 나가자”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한국 건설기계산업이 세계 4위의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다함께 매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자리에는 정부 및 업계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정부 측 인사로 당초 참석이 예상됐던 이승우 산업통상자원부 시스템산업정책관 대신 박동일 기계로봇과 과장이 함께 했다. 협회 관계자는 산업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들에 대한 포상을 실시함으로써 종사자들의 사기를 높이는 데 의미가 있다 며 이번 포상으로 한국건설기계산업이 세계 6위로써 국가 경제 및 기계산업에서 차지하는 위상을 확인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 고 설명했다. 공기영 현대건설기계 사장. 특히 공기영 현대건설기계 사장은 이날 해외시장 개척 공로로 산업포장을 양성모 볼보그룹코리아 부사장이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기술개발 공로로 이웅건 두산인프라코어 수석연구원과 고현기 두산산업차량 부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는 등 총 15명에게 정부포상이 이뤄졌다. 건설기계산업계에서는 두번째 정부포상이다. 박동일 과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 건설기계업계가 지난 수년간의 위기를 합심하여 슬기롭게 극복했다”며 “4차산업혁명과 격화되는 경쟁환경 속에서 민관이 합심하여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자”라고 말했다.https://feelgame01.com/casino.html

댓글[0]

열기 닫기

운악청계로490번길 29-27

상단으로 바로가기